서둔동, ‘보이는 소화기함’으로 화재예방에 적극나선다
서둔동, ‘보이는 소화기함’으로 화재예방에 적극나선다
  • 이한준 기자
  • 승인 2018.12.02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둔동은 지난달 29일 수원소방서와 함께 벌터마을 일원에 비상소방시설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벌터마을은 소방차 진입이 어려운 곳으로, 이번에 설치한 보이는 소화기함은 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화재진압을 하고 화재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게 설계됐다.

 

이번에 설치된 시설은 보이는 소화기함, 비상소화장치함, 자동제세동기(AED)로 비상시 누구나 사용 가능하다.

 

또한, 소방시설 관리를 위해 벌터재생협의체 회원 2명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하고 수원소방서와 함께 주민들을 대상으로 소화기와 소방시설 사용법을 지속적으로 교육한다는 방침이다.

 

명예소방관으로 위촉된 한 회원은 소화기함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대형화재 방지에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박승진 서둔동장은 화재는 초기 대응이 중요한 만큼 긴급 상황 발생 시 이번에 설치한 소방시설이 주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민관협력을 통해 안전한 서둔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