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물 쓰레기 양심
오물 쓰레기 양심
  • 김인종 기자
  • 승인 2018.07.12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무인대여자전거를 이용한 시민이 광교호수공원 벤치에서 음주를 한 후 각종 오물과 쓰레기를 방치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