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이의초등학교, ‘책 읽어주는 어머니’ 독서동아리 운영
수원 이의초등학교, ‘책 읽어주는 어머니’ 독서동아리 운영
  • 새수원신문
  • 승인 2019.04.2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이의초등학교(교장 김재현)는 훈민정독(訓民正讀) 아침독서 운동으로 학생, 교사 모두가 아침독서시간을 활용하여 ’모두 읽어요, 날마다 읽어요, 좋아하는 책을 읽어요, 그냥 읽기만 해요.‘ 실천하고 있다. 학부모 도서위원 활동으로 ’책 읽어주는 동화나라 이야기‘와 ’책 읽어주는 어머니‘ 독서 동아리를 운영하고 있다.
‘책 읽어주는 동화나라 이야기’는 매월 둘째 수요일 아침독서시간에 학부모도서위원의 활동으로 1학년, 2학년 교실에서 동화책을 읽고 아이들과 마음과 사랑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
‘책 읽어주는 어머니’ 동아리 독서 모임을 통하여 좋은 책을 고르는 방법, 책을 어떻게 하면 잘 읽을 수 있는 방법을 서로 이야기 하며 동화구연, 독서토론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책 읽어주는 어머니’ 활동으로 학생들에게 올바른 독서습관 형성에 도움을 줄 수 있으며, 학부모님들에게는 책을 읽어주는 기쁨과 나눔의 봉사를 통하여 보람을 느낄 수 있다.
‘책 읽어주는 어머니’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한 어머니는 “처음에는 많은 학생들 앞에서 어떻게 책을 읽어야 하나 떨리고 부담감이 컸는데, 학생들이 집중도 잘해주고 책을 읽고 난 후 자신의 감정을 솔직히 얘기하는 모습을 바라보면서 좋은 시간이 되었다.”라고 말했다. 1학년, 2학년 학생들도 ‘책 읽어주는 어머니’ 시간이 기다려진다고 전했다.
이의초등학교 김재현 교장은 “책 읽어주기의 활동은 학생들이 책을 좋아하게 만드는 가장 효과적이 방법으로 책 읽는 학교문화 조성에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김인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