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통구, 어린이집 ‘세대공감 인성교육’열어
영통구, 어린이집 ‘세대공감 인성교육’열어
“만화가 할아버지와 함께해요”
  • 이한준 기자
  • 승인 2018.11.2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화가 할아버지와 함께해요”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박래헌)는 지난 28일 관내 블루밍어린이집(태장동 소재)에서 권영섭 한국원로만화가협회 회장을 초청해 세대공감 인성교육을 개최했다.

 

이날 세대공감 인성교육은 블루밍어린이집의 만 5세 아동 15여명을 대상으로 여러 가지 캐릭터를 통해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실제로 옆자리의 친구를 캐릭터로 그려보는 방법으로 진행했다.

 

권영섭 회장은 아이들의 그림은 솔직하다. 통통한 친구를 그릴 때면 종이를 가득 채울 정도로 큰 얼굴을 그리기도 하고, 작고 예쁜 친구를 그릴 때면 아이들의 종이에는 삐뚤삐뚤하지만, 큰눈에 코가 오똑한 예쁜 친구가 그려진다. 반면에, 어른은 무언가를 꾸미려고 하고 숨기려 하는 경우가 많다. 사람에게 속고 사람을 속이는 이 사회에서, 내가 아이들의 인성교육을 통해서 무언가를 배우는 것처럼 다른 어른들도 아이들에게 무언가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 진다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문용 가정복지과장은 개성시대라는 말처럼, 아이들에게는 개개인의 개성이 있고 그 개성이라는 것을 다른 말로는 캐릭터라고 한다. 아이들이 만화로 배우는세대공감 인성교육을 통해 캐릭터를 그려봄으로써 자신의 캐릭터를 찾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는 것만으로도세대공감 인성교육은 큰 성공이라고 생각한다. 아이들이 자신만의 개성을 찾아 바르게 자랄 수 있도록 재능기부해주신 권영섭 회장에게 감사의 말씀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