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청나래 1호점, 1000번째 정장대여 청년 탄생
수원시 청나래 1호점, 1000번째 정장대여 청년 탄생
취업준비 중인 김대홍(25)씨가 주인공, 김씨가 빌리려고 했던 정장 선물
  • 차소원 기자
  • 승인 2018.11.13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준비 중인 김대홍(25)씨가 주인공, 김씨가 빌리려고 했던 정장 선물
‘청나래’ 1호점의 1000번째 정장대여 청년 김태홍(왼쪽)씨가 최윤정 청년지원센터장(오른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취업 준비 청년에게 면접 정장을 무료로 빌려주는 수원시 ‘청나래’ 1호점에서 1000번째로 정장을 대여한 청년이 나왔다.

주인공은 지난 9일 정장을 대여했다. 수원시청년지원센터 직원들은 탈의실에서 미리 준비한 축하피켓을 들고, 대여 정장을 갈아입고 나온 청년을 환영했다.

청나래 1호점의 1000번째 정장 대여 주인공은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김태홍(25, 장안구 천천동)씨다. 김씨는 기업 면접을 앞두고 정장을 빌리기 위해 방문했다.

김씨는 “1000번째 주인공이 돼 면접이 잘 풀릴 것 같은 좋은 예감이 든다”며 “면접 때 입을 정장 가격이 비싸 부담을 많이 느꼈는데, 청나래에서 무료로 대여할 수 있어 많은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수원시청년지원센터는 이날 김씨가 대여하려고 했던 정장과 셔츠, 넥타이 등을 1000번째 대여 기념 선물로 증정했다.

수원시는 취업 준비 청년들에게 면접 정장을 무료로 대여해주는 청나래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4월 청년바람지대(팔달구 교동)에서 ‘청나래’ 1호점을, 7월에는 슈트갤러리(영통구 이의동)에서 청나래 2호점을 열었다.

10월까지 총 1279명(1호점 975명, 2호점 304명)의 청년이 청나래를 이용했다.

수원에 거주하는 만 19~34세 이하 취업준비 청년이면 청나래에서 연 3회 정장을 빌릴 수 있고, 대여 기간은 4일이다.

정장, 넥타이 등을 대여해준다. 자세한 내용은 청나래사이트(www.narae.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